UPDATED. 2019-10-18 19:01 (금)
구인/구직
프로 입문한 샛별, 청룡기서 실력 보여줘
icon 수원
icon 2019-07-04 07:53:49  |  icon 조회: 127
첨부파일 : -
KT 1차 지명을 받은 수원 유신고 에이스 소형준(3학년)은 유신고의 대회 첫 우승 도전에 앞장선다. 그는 최근 마산용마고와 벌인 황금사자기 결승전에서 무실점 역투로 모교의 두 번째 전국대회 우승을 이끌며 대회 MVP에 선정됐다. 건장한 체격 조건(키 188㎝, 몸무게 90㎏)을 갖췄고 고교 통산 주말리그 24경기(59이닝)에 나와 2승 2패 평균자책점 1.07을 기록했다. 시속 140㎞대 중반의 직구와 커브, 체인지업 등 다양한 구종을 구사한다
2019-07-04 07:53:49
171.247.73.24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캐슬 2019-07-24 04:00:42
뉴캐슬의 팬들은 새로운 영웅을 보게 될 것이다.



브라질의 공격수 조엘린톤은 호펜하임에서 클럽 레코드인 5천만 달러로 뉴캐슬로 이적을 앞두고 메디컬 테스트를 받고 있다.



스카이 스포츠에 따르면 22세의 조엘린톤은 세인트 제임스 파크로의 이적을 마무리하고 있으며, 스티브 브루스가 뉴캐슬 감독으로서 하는 첫 영입이 될 것이다.



많은 비난을 받은 구단주인 마이크 애슐리는 뉴캐슬이 이적료를 통해 들여오는 돈을 다시 선수단에 재투자하겠다고 약속했으며, 이번 이적은 이 사실을 증명할 뿐 아니라 클럽의 매각 가능성이 계속 지연되고 있기 때문에 그가 아직까지는 건재하다는 것을 암시한다.



뉴캐슬의 새로운 공격수에 대한 필요성은 지난 시즌 상위 골잡이였던 살로몬 론돈이 원 클럽인 WBA로 돌아갔으며 직후 라파엘 베니테즈의 다롄 이팡으로 합류하면서부터 더욱 명확해졌다.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5길 16, 수연빌라 103호(지층)
  • 대표전화 : 064-745-5670
  • 팩스 : 064-748-5670
  • 긴급 : 010-3698-08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보기
  • 사업자등록번호 : 616-28-27429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31
  • 등록일 : 2011-09-16
  • 발행일 : 2011-09-22
  • 창간일 : 2011-09-22
  • 법인명 : 영주일보
  • 제호 : 영주일보
  • 발행인 : 양대영
  • 편집인 : 양대영
  • 영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영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youngjuilbo.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