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7 11:46 (수)
우리공화당 “정치보복 중단하고 박근혜 대통령 즉각 석방하라”
우리공화당 “정치보복 중단하고 박근혜 대통령 즉각 석방하라”
  • 양대영 기자
  • 승인 2021.01.11 16:24
  • 댓글 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우리공화당 대법원 앞서 기자회견
230만 국민의 ‘박근혜 대통령 석방 서명부’ 대법원에 전달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영주일보

“오늘 우리는 박근혜 대통령의 무죄석방을 요구하는 230만명의 국민명령서를 대법원에 제출한다. 거짓촛불의 편에서 죄없는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 살인적인 정치재판을 자행했던 사법부에게 국민의 민심이 얼마나 위대한지 보여줄 것이다”

우리공화당(대표 조원진) 당원들은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을 촉구하는 서명부 제출에 앞서 기자회견을 갖고 “문재인 정권은 박근혜 대통령 석방을 요구하는 엄청난 국민여론에 사면초가에 놓여있다“며 ”3년 10개월의 악의적인 정치보복과 인신감금에 대해 국민의 분노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고 쏘아붙였다.

우리공화당은 ‘박근혜 대통령은 대기업을 상대로 미르, K스포츠 재단 출연금을 강요한 적이 없으며, 삼성으로부터 정유라에 대한 승마지원을 뇌물로 받은 적이 없다는 것은 국민이 다 아는 진실“이라며 ”오히려 지금의 좌파독재정권이야말로 기업을 옥죄고, 기업을 마녀 사냥하는 악법독재를 자행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 “심지어 좌파독재정권은 안보비라는 명목으로 특활비를 바꾸는 적폐를 자행하고 있으며 중국폐렴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는 직무유기를 저질렀으며, 재량권을 일탈하여 검찰총장을 직무집행정지하는 직권남용을 저질렀다. 이 좌파독재정권의 죄목은 헤아릴 수 없이 많고 중하다”고 질타했다.

이어 “우리공화당과 천만인무죄석방본부는 지난 4년간 전국 200여곳의 서명대에서 단 한주도 쉬지 않는 대국민 서명운동을 통해 오늘까지 총 11차례에 걸쳐서 대한민국 국민의 진정한 목소리를 사법부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우리공화당 당원들이 11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법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영주일보

그러면서 “그러나 대법원을 비롯한 사법부는 여전히 거짓촛불의 눈치를 보는 정치재판을 계속 자행하고 있다”며 “중국폐렴으로 서울동부구치소를 비롯해 서울구치소에 확진자와 사망자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고 수많은 인권유린이 자행되고 있음에도 사법부는 거짓촛불 망령에 여전히 빠져서 눈을 감고 있다”고 성토했다.

우리공화당은 “더 이상 대한민국 국민은 사법부의 정치재판, 촛불재판을 용서하지 않을 것”이라며 “죄없는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의 정치보복과 인권탄압을 용서하지 않을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혔다.

이어 “대한민국 국민이 명령한다. 박근혜 대통령은 죄가 없다. 거짓촛불의 선동과 조작 그리고 정치보복, 정치재판만 있었을 뿐”이라며 “지금이라도 대법원은 정치재판을 즉각 중단하고 박근혜 대통령을 즉각 석방하라”고 촉구했다.

또 “국민의 민심을 무서워하지 않고, 두려워하지 않고 오직 거짓촛불의 편에 서는 사법부, 대법원을 국민은 결코 용서하지 않을 것”이라며 “국민이 반드시 승리한다. 정의가 반드시 승리한다”고 외쳤다.

그러면서 “거짓촛불 대법원은 이제라도 대한민국에 정의와 진실이 살아있음을 박근혜 대통령 무죄석방을 통해 보여줘야 할 것”이라고 초구했다.

한편, 우리공화당(대표 조원진), 천만인무죄석방본부(대표 허평환), 우리공화당 당원 및 천만인무죄석방본부 회원 일동은 230만 국민이 서명한 ‘박근혜 대통령 석방 서명부’를 대법원에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혜연 2021-01-14 01:30:38
죄없는 박근혜대통령님, 즉.각.석.방~!!! 정치탄압 당장 중단하라~!!!

손병혁 2021-01-13 13:34:52
죄없는 박근혜 대통령을 석방하라

희진 2021-01-12 01:34:09
대법관 십어명이 국민 배심원 230만명의 판단력보다 떨어진다면 아무 짝에도 쓸모없으니 법복을 벗어야 한다

남상일 2021-01-11 20:47:24
우리공화당과 조원진대표및 지도부 그리고 서명단을 운영했던 모든분들 정말 수고가 많았습니다
윤석열이 엉터리재판으로 나라가 망했는데도 윤역적에 광분하는 배신자동네 대구경북 쓰레기들 각성하고 반성해라

연화 2021-01-11 19:49:51
추운날씨에도 굴하지않고 진실을 위해 나아가는 우리공화당 조원진대표님 과 당원들 수고하시네요 ~~ 사람이라면 거짓에 굴하지 않고 아닌건 아니라고 할수 있어야 합니다 .우리공화당 지지합니다 ~~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5길 16, 수연빌라 103호(지층)
  • 대표전화 : 064-745-5670
  • 팩스 : 064-748-5670
  • 긴급 : 010-3698-08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보기
  • 사업자등록번호 : 616-28-27429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31
  • 등록일 : 2011-09-16
  • 발행일 : 2011-09-22
  • 창간일 : 2011-09-22
  • 법인명 : 영주일보
  • 제호 : 영주일보
  • 발행인 : 양대영
  • 편집인 : 양대영
  • 영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영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youngjuilbo.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