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1 15:57 (일)
이정후, 3년차 최고 연봉…키움 연봉 계약 마무리
이정후, 3년차 최고 연봉…키움 연봉 계약 마무리
  • 영주일보
  • 승인 2019.01.29 2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움 히어로즈 이정후가 KBO리그 3년차 최고 연봉 기록을 갈아치웠다. /뉴스1 DB © News1 이종덕 기자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이정후가 KBO리그 3년차 최고 연봉 기록을 갈아치웠다. 키움 히어로즈는 이정후를 포함해 선수단 연봉 계약을 마무리했다.

키움은 29일 2019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3명(신인, 육성, 군보류, FA, 외국인선수 제외) 전원과 연봉계약을 마쳤다고 발표했다.

2019시즌 연봉 계약 대상자 43명 가운데 억대 연봉자는 투수 5명, 야수 6명 등 총 11명이다. 그 중 임병욱은 2019시즌 연봉 1억원에 계약, 프로 데뷔 첫 억대 연봉에 진입했다.

KBO리그로 복귀한 후 첫 시즌을 보낸 박병호는 지난 시즌 연봉과 동일한 15억원에 계약하며, 팀 내 연봉 최고 연봉 자리를 지켰다.

지난해 외야수 부문 골든글러브를 수상한 이정후는 2억3000만원에 계약, KBO리그 역대 3년차 최고 연봉 기록을 세웠다. 종전 기록은 한화 이글스 류현진이 2008시즌에 받은 1억8000만원이다.

김혜성은 2018시즌 연봉 2900만원에서 141.4%(4100만원) 인상된 7000만원에 계약해 팀 내 최고 인상률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5길 16, 수연빌라 103호(지층)
  • 대표전화 : 064-745-5670
  • 팩스 : 064-748-5670
  • 긴급 : 010-3698-08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보기
  • 사업자등록번호 : 616-28-27429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31
  • 등록일 : 2011-09-16
  • 발행일 : 2011-09-22
  • 창간일 : 2011-09-22
  • 법인명 : 영주일보
  • 제호 : 영주일보
  • 발행인 : 양대영
  • 편집인 : 양대영
  • 영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영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youngjuilbo.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