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22 19:29 (금)
2019년 전기차 충전기 이용 불편해소 총력
2019년 전기차 충전기 이용 불편해소 총력
  • 양대영 기자
  • 승인 2019.02.07 2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이용자를 위한 충전인프라와 편의시설·서비스 확대

제주특별자치도가 2019년 한 해 동안 전기차 이용자들의 불편을 해소에 총력을 기울인다.

2018년 12월말 현재 도내 충전기는 1만4,108기로, 제주도내 등록된 전기차 1만5549대 대비 90.6%의 충전기 확보율을 보이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019년에도 6,000대의 전기차를 보급할 계획이며, 이에 맞춰 충전인프라도 대폭적으로 확충해 나간다고 7일 밝혔다.

우선, 환경부에서 개인용 홈충전기 설치에 1백3십만 원이 지원되고, 홈충전기 설치에 어려움이 있는 공공주택 거주자 및 렌트카 이용자들을 위한 개방형 충전기 298기에 더해 109기를 추가 설치한다.

특히, 공공주택과 주변에 충전기 3기 이상 설치하는 충전스테이션을 확대해 공동주택 거주자 중 전기차 이용자 누구나 충전기를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

2018년 복권기금으로 전국 최초로 설치한 교통약자 계층을 위한 맞춤형 충전기 설치도 올해 지속 추진해 장애인 등 교통약자의 전기차 충전기 이용에도 기여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도내에 설치된 충전기에 대한 안전관리도 강화한다.

지난 1월 28일부터 2월 1일까지 설 연휴 대비 충전기 일제점검을 실시와 함께, 개방형 충전기를 대상으로 제주에너지공사, 전기안전공사와 합동으로 전기안전점검을 실시 계획을 마련하여 향후 반기별 1회 정기점검으로 충전기 관리기관별 관리도 한층 강화한다.

충전기 관리기관 간담회를 분기별 1회 정례화하고 전기차 서포터즈와도 네트워킹을 강화해 충전기 이상에 즉각 대응 할 수 있도록 해나간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외에도, 모바일앱과 콜센터 운영서비스 질을 높이고, 충전소 안내판, 충전구역표시도 정비하는 등 캠페인과 홍보도 적극 전개한다.

모바일앱은 고장신고 등에 사진업로드 기능을 탑재해 충전기 이용에 있어 보다 편리함을 더하고, EV통합콜센터는 상담원들의 신속한 안내로 민원응대 만족도를 높여나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5길 16, 수연빌라 103호(지층)
  • 대표전화 : 064-745-5670
  • 팩스 : 064-748-5670
  • 긴급 : 010-3698-08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보기
  • 사업자등록번호 : 616-28-27429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31
  • 등록일 : 2011-09-16
  • 발행일 : 2011-09-22
  • 창간일 : 2011-09-22
  • 법인명 : 영주일보
  • 제호 : 영주일보
  • 발행인 : 양대영
  • 편집인 : 양대영
  • 영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영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youngjuilbo.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