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5 21:45 (화)
[기고]상하수도 요금 인상에 대하여
[기고]상하수도 요금 인상에 대하여
  • 영주일보
  • 승인 2019.09.17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철 서귀포시청 상하수도과 요금팀장
김정철 서귀포시청 상하수도과 요금팀장
▲ 김정철 서귀포시청 상하수도과 요금팀장 ⓒ영주일보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에서 공급하는 물은 청정지역의 지하수이면서 1급수로서 공급하는 모든 물이 삼다수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래서 수돗물을 끊이지 않고 마셔도 탈이 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이런 상하수도 요금이 갑자기 올린다는데 많은 시민이 궁금하여 전화가 쇄도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생산단가를 말씀드리면 상수도는 1톤당 생산원가가1,028.8원이고 현재 825.8원(80.3%)을 상수도 요금으로 받고 있으며, 하수도는 1톤당 처리원가가 2,419.3원인데 반해 474.3원(19.6%)을 하수처리비용으로 받고 있습니다. 그래서 생산 및 처리요금까지는 격년제로 인상을 해야 한다는 것이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의 입장입니다.

그럼 상하수도 요금 인상 시기와 인상률에 대하여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상하수도 요금 인상 시기는 금년도 10월분 고지부터 인상이 될 예정이며, 상수도인 경우 가정용은 평균 5%를 인상한 1톤당 390원에서 410원으로 인상하고, 일반용은 7%를 인상한 690원에서 740원으로 인상되며, 대중탕용은 700원에서 750원으로 인상이 됩니다. 또한, 농수축산용 및 산업용은 380원에서 410원으로 인상 될 예정입니다. 하수도의 경우는 일괄 35%를 인상한 가정용의 경우는 280원에서 380원으로 인상되고, 일반용의 경우는 320원에서 430원으로 인상되며, 대중탕용의 경우는 390원에서 530원으로 인상이 될 예정이고 또, 농수축산용 및 산업용의 경우는 450원에서 610원으로 인상 될 예정입니다.

그러면 제주특별자치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상하수도의 인상된 요금 사용처에 대하여 궁금해 하고 있어서 말씀드리고자 하는데 상수도 분야인 경우는 맑은 물을 공급하기 위한 취수시설과 정수시설 노후로 인한 보수 및 보강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낡은 수도관 교체사업과 급수 취약지역 해소를 위한 관경 확장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또한 하수도 분야의 경우는 우선 하수처리 구역내 하수관로 정비 사업을 순차적으로 추진하고 있고, 하수처리장 증설 및 하수처리장내 시설물 개. 보수 사업과 간이펌프장 증설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다음은 상하수도 요금에 대한 정보와 문의사항이 있으시면, 제주특별자치도 인터넷 (http://www.jeju.go.kr/jejuwater)으로 확인이 가능하며, 전화 문의는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 경영관리과 (☎ 750-7730~32) 또는 제주시 상하수도과 요금팀 (☎ 728-7420~3), 서귀포시 상하수도과 요금팀 (☎ 760-6611~3)으로 연락주시면 답변해 올리겠습니다.

끝으로 시민 여러분께 부탁하고자 하는 말씀은 우리의 소중하고 유일한 제주 지하자원인 생명수에 대하여 올바른 인식 전환으로 물 절약에 솔선 참여하여 주실 것을 부탁드리면서 빗물과 허드렛물도 이용 할 수 있는 지혜 또한 모아 나아갑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5길 16, 수연빌라 103호(지층)
  • 대표전화 : 064-745-5670
  • 팩스 : 064-748-5670
  • 긴급 : 010-3698-08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보기
  • 사업자등록번호 : 616-28-27429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31
  • 등록일 : 2011-09-16
  • 발행일 : 2011-09-22
  • 창간일 : 2011-09-22
  • 법인명 : 영주일보
  • 제호 : 영주일보
  • 발행인 : 양대영
  • 편집인 : 양대영
  • 영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영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youngjuilbo.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