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3 10:56 (수)
오창홍-박상규 박사, ‘숲치료 이야기’ 펴내
오창홍-박상규 박사, ‘숲치료 이야기’ 펴내
  • 유태복 기자
  • 승인 2020.01.20 23: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제 ‘숲을 알면 건강이 보인다’
오창홍 박사
▲ 오창홍 박사 ⓒ영주일보

오창홍(교육학박사, 제주행복드림상담센터 소장) 대표저자와 박상규(심리학전공 문학박사, 꽃동네대학교 심리학과)교수의 공동 집필한 ‘숲치료 이야기’가 세상에 펴내 빛을 보고있다.

오창홍·박상규 두 박사의 공저로 펴낸 ‘숲을 알면 건강이 보인다’인 부제가 말해 주듯이 숲과 건강에 관한 내용이다.

여기서 말하는 건강이란 세계보건 기구에서 정한 ‘질병이 없고 허약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육체적. 정신적. 사회적. 영적으로 안녕한 상태’란 정의를 차용하여 지금까지  국내외에서 연구된 내용을 근간으로 하여 숲이 우리에게 주는 에코힐링(eco-healing)을 다른 책이다.


제1부에서는 자연과 인간을 테마로 하여 숲이 우리에게 베푸는 축복 중에서 10가지 선별하여 설명하고 있으며, 숲이 가진 치유인자의 효과와 자연과 음식 등에 중점을 두었다.

박상규교수
▲ 박상규교수 ⓒ영주일보

제2부에서는 숲 체험을 다루었다. 숲 체험 프로그램 시 효과적인 상담이론과 중독과 숲 체험, 그리고 최근 발표된 숲 체험프로그램 내용들이 수록되었다.

제3부에서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숲 체험 활동을 다루었는데, 삼림욕, 계곡기행, 자성예언, 화해의 언덕, 명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실시방법과 효과설명하고 있다. 또한 숲에서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응용프로그램 등 숲 체험실제를 다루고 있다. 

두 저자는 “숲의 중요성을 알면서도 숲이 있던 자리에 거대한 숲 빌딩이 자라나고 있고, 숲이 사라지는 것에 비례하여 자연재앙이 더 다가오고 숲과 놀이터가 사라지는 것에 비례하여 인성이 사라지고 있다”며 “숲은 우리의 마음을 위로하고 몸을 치유하고 지혜를 가르친다”고 밝혔다.

이어 “건강하고 행복 하고 싶으면 숲으로 가자. 숲에 답이 있다. 누구에게도 등기되어 있지 않은 영원한 자산이다”며  “잘 가꾸고 보존에 힘과 지혜를 모우고 실천해야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학지사에서 발간된 대표저자인 오창홍 박사는 현재 여성가족부소관 비영리공익법인 제84호로 (사)제주행복드림상담센터 소장과 한국청소년상담학회 제주지역학회장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인터넷중독 청소년을 위한 숲 체험 프로그램의 개발 및 효과’로 박사학위를 취득 후, 숲 치료와 관련된 학술논문 발표와 프로그램을 구안하여 현장에 적용하고 있는 이론과 실제를 겸비한 전문가로 활동중이다(문의 및 연락처 010-4242-4400)

오창홍 소장은 제주도교육청비상계획담당관과 탐라교육원 수련지도관, 서궈포학생문화원 수런부장을 역임하고제주대학교와 제주국제대에서 강사,  학교폭력분쟁조정전문가, 한국청소년상담학회수련인증기관, 제주대학교학생상담센터전문위원 등의 활동을 하고 있는 심리상담과인성교육, 심리검사등의 전문가이다.

 

오창홍-박상규 박사의 ‘숲치료 이야기’, 학지사 발행, 값,13000원
▲ 오창홍-박상규 박사의 공저 ‘숲치료 이야기’, 학지사 발행, 값,13000원 ⓒ영주일보

박상규(꽃동네대학교 심리학과)교수는 문학박사(임상 및 상담심리전공), 한국중독심리학회 및 중독상담학회 회장,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이사장 등을 역임, 현 한국중독포럼공동대표, 충북도박문제관리센터 운영위원장, 경찰청마약범죄수사 자문위원 등의 활동을 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산야숲길 2020-01-23 16:15:35
사진만 봐도 마음이 편안하고 탁 트이는 느낌의 숲치료 이야기 . 숲 따라 가는 마음의 여정,
여러 나무 및 식물들이 모여 숲이 되고, 뿌리 깊은 나무는 비바람이 불면 역행하는 것이 아니라 비바람따라 함께 하여 움직이고 서로 의지하면서 모진 풍파 다 견뎌낼 수 있는 힘이 되는 것 같습니다. 숲을 접하다 보면 저절로 마음의 치유가 되어 심신 건강에 도움을 주고 좋고 즐거운 마음의 긍정적인 에너지가 되는 것 같고... 그래서 인간은 자연과 함께 공존하면서 살아가야 하는 것 같습니다. 광대함에 구체적으로 다가오고 도움주는 숲치료 이야기는 구체적 숲치료 프로그램 등을 통해 여러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길이라 기대됩니다.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5길 16, 수연빌라 103호(지층)
  • 대표전화 : 064-745-5670
  • 팩스 : 064-748-5670
  • 긴급 : 010-3698-0889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보기
  • 사업자등록번호 : 616-28-27429
  • 등록번호 : 제주 아 01031
  • 등록일 : 2011-09-16
  • 발행일 : 2011-09-22
  • 창간일 : 2011-09-22
  • 법인명 : 영주일보
  • 제호 : 영주일보
  • 발행인 : 양대영
  • 편집인 : 양대영
  • 영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영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eju@youngjuilbo.com
ND소프트